주택/도시/건설

  • HOME
  • 활력충전
  • 주택/도시/건설
4개 아파트 담장 허물어 하나의 마을로 ‘화려한 변신’
방음벽 230m, 울타리 860m 없애고 2만6000여 그루의 나무 심어

 4개 아파트가 하나의 마을로 화려하게 변신했다.
  
 신도림동 우성 2차, 3차, 5차 아파트와 현대아파트의 담장을 허물고 나무를 심는 열린녹지 조성사업을 마무리했다.

 이번 열린녹지 조성사업은 총 사업비 13억3600만원(구비 3억3600만원, 시비 10억원)이 투입돼 지난 2008년 6월 시작, 2년 반만에 완료됐다.

 4개 아파트를 둘러싸고 있던 방음벽 230m, 울타리 860m가 없어지고 소나무(장송) 등 13종의 나무 2만5934 그루와 맥문동 자생화 2만6200본이 심어졌다. 야외체육시설, 벤치, 파고라 등 주민편익 시설도 설치됐다.

 특히 4개 단지를 하나로 묶어 ‘생태 숲 마을’이라는 이름도 붙였다. 

 ‘생태 숲 마을’ 조성은 시공사와 준공시점이 서로 다른 인근 4개 아파트 담장을 없애고 열린녹지 생태마을로 통합한 전국 첫 사례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십여년 동안 서로 다른 아파트 관리 자치회를 가지고 살아왔기에 단지별 주장이 달라 사업초기에는 어려움이 많았지만, 구의 이해와 설득 및 주민들의 소통과 배려, 화합에 대한 열정으로 훌륭하게 사업을 완료하게 됐다. 

 구로구의 아파트 열린녹지 조성사업은 지난 2006년 시작됐다. 이번 우성 2차, 3차, 5차, 현대아파트 열린녹지 조성사업까지 총 12개소에 35억4400만원을 들여 2.6Km의 아파트 담장을 허물고 녹지를 조성했다.



(푸른도시과 ☎860-3093)

등록일 : 2010.12.06조회수 : 3,466
  • 프린트
  • 목록으로
  •  
  • 트위터
  • 페이스북

의견글조사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이름
내용
인증 인증 문제 답
* 관리자에게 의견글이 전달됩니다.
  • 개인정보처리방침
  • 전체기사(하단네비)
  • 최신뉴스레터(하단네비)
  • 새창 구독신청 및 해지(하단네비)
  • 기사제보(하단네비)
  • 새창 구로구청 홈페이지(하단네비)
  • RSS(하단네비)
우)152-701 서울시 구로구 가마산로 245 TEL : 02-860-2114 / FAX : 02-864-9595
본 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무단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됨을 알려드립니다.
오늘 방문자수 : 1,649 | 전체 방문자수 : 10,052,5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