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도시/건설

  • HOME
  • 활력충전
  • 주택/도시/건설
교통섬 밀밭에서 키운 수확물로 친환경 교육프로그램 운영
구로5동 거리공원 오거리 교통섬에 지난해 11월 600㎡ 밀밭 조성


 삭막한 교통섬은 시골풍경의 밀밭으로, 수확된 밀은 철새먹이로, 밀대는 친환경 교육프로그램의 재료로!

 이정도하면 일석삼조다.

 구로구가 교통섬에서 키운 밀과 밀대를 철새먹이와 공예체험 교육재료로 활용해 눈길을 끌고 있다. 

 구로구는 지난해 11월 ‘도심에 자연심기 사업’의 일환으로 구로5동 50번지 일대 거리공원 오거리 교통섬 녹지대에 총 600㎡ 규모의 밀밭을 조성했다. 삭막한 교통섬에 농촌풍경을 재현해 오가는 시민들에게 고향정취를 느끼게 해주자는 것이 밀밭의 조성 의도였다. 

  겨울과 봄을 지나며 밀은 무럭무럭 자랐고 구로구는 이달 초 마침내 밀 10포(20kg)와 밀대 600kg을 수확했다. 

  밀과 밀대의 활용방안을 고민하다 내린 결론은 안양천 철새먹이와 친환경 교육프로그램이다.  

  구로구의 관계자는 “교통섬에서 키운 밀을 안양천 철새먹이로 활용하면 안정된 철새 서식지를 만들어줄 수 있고, 밀대를 이용해 공예체험 교육을 실시하면 어린이들에게 자연을 사랑하는 마음을 새겨줄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로 밀과 밀대의 사용처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밀대를 활용한 공예체험 프로그램은 28일부터 내달 26일까지 매주 수, 목요일 총 10회 고척근린공원에서 무료로 실시되며 초등학생 4~6학년을 대상으로 회당 20명씩  총 200명이 참가하게 된다. 

 전문강사가 진행하는 공예체험 프로그램은 여치집만들기, 밀짚모자 만들기, 또아리 만들기, 들꽃 리스만들기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밀 수확이 끝난 거리공원 오거리 교통섬은 여름과 가을 꽃밭으로 활용되며 오는 11월 다시 밀밭으로 조성된다.




(푸른도시과 ☎860-2396)

등록일 : 2010.07.28조회수 : 1,876
  • 프린트
  • 목록으로
  •  
  • 트위터
  • 페이스북

의견글조사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이름
내용
인증 인증 문제 답
* 관리자에게 의견글이 전달됩니다.
  • 개인정보처리방침
  • 전체기사(하단네비)
  • 최신뉴스레터(하단네비)
  • 새창 구독신청 및 해지(하단네비)
  • 기사제보(하단네비)
  • 새창 구로구청 홈페이지(하단네비)
  • RSS(하단네비)
우)152-701 서울시 구로구 가마산로 245 TEL : 02-860-2114 / FAX : 02-864-9595
본 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무단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됨을 알려드립니다.
오늘 방문자수 : 1,715 | 전체 방문자수 : 10,215,185